컨텐츠 바로가기


콜센터

무통장입금계좌안내


현재 위치

  1. 게시판
  2. 유용한자료

유용한자료

게시판 상세
제목 (헬스조선) 안구건조증 가볍게 여겼다간 각막 손상… 방치하면 시력 저하
작성자 관리자 (ip:)
  • 작성일 2017-03-24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36
  • 평점 0점

50대 주부 강모씨는 외출할 때 찬 바람을 쐬면 눈물이 저절로 나온다. 평소보다 눈이 더 시렵고 이물감도 자주 느낀다. 강씨는 '날씨가 차가워지면서 눈이 건조해져서 그런 것 같다'고 생각해 증상을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. 강씨는 최근 안경을 맞추기 위해 찾은 안과에서 "안구 각막에 미세한 손상이 동반된 안구건조증"이라며 "서둘러 치료하지 않으면 증상은 더욱 심해지고, 시력저하까지 생길 수 있다"는 의사의 말을 들었다.



첨부파일
비밀번호 *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
*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